스토리

클럽뉴스

첫화면으로> 스토리> 클럽뉴스

대구FC 조광래 대표이사, 2021년까지 임기연장

  

최근 대구FC 열풍을 불러일으켜 K리그의 흥행을 이끈 조광래 대표이사가 이사회로부터 재신임을 받았다. 

   

지난 20149월 대구FC 5대 단장으로 부임한 조광래 대표이사는 이번 임기 연장으로 20219월까지 대구FC를 이끌게 되었다.

 

조광래 대표이사는 이사회로부터 지난해 FA컵 우승과 AFC챔피언스리그 진출, 조현우, 홍정운, 김대원, 정승원 등 우수 선수 발굴의 공로를 인정받았으며, 올 시즌 현재 K리그1 4위에 올라있는 등 창단 이후 최고 성적을 달성하고 있다.

 

특히 올 시즌에는 권영진 대구FC 구단주와 함께 대구FC의 새 축구전용구장인 DGB대구은행파크를 건립해 대구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현재 ‘DGB대구은행파크는 프로축구역사에 전무후무한 한 시즌 6회 매진이라는 기록을 세웠고, 평균 관중 1만 명으로 매 경기 90%의 관중 점유율을 유지하는 등 전국에서 찾는 지역 대표 관광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런 노력으로 대구는 2019시즌 1차와 2차에서 2회 연속 팬 프렌들리 클럽상을 차지했으며, 그 외 2019 1플러스 스타디움상’, 2017 1플러스 스타디움상’, 2016 1풀 스타디움상’, ‘플러스 스타디움상등을 프로축구연맹으로부터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앞으로도 조광래 대표이사와 대구FCK리그를 넘어 국내 프로스포츠 시장을 선도하고 다른 구단의 롤 모델이 될 수 있도록 활발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