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U18 현풍고, 2021 K리그 U18 챔피언십 우승!

 

<사진 출처 - 한국프로축구연맹 > 


광주U18 금호고 꺾고 2021 K리그 U18 챔피언 등극

이문선 감독 ‘최우수지도자상’, 주장 곽용찬 ‘최우수선수상’ 수상

 

 대구FC U18팀인 현풍고등학교(교장 조진섭)가 2021 K리그 U18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대구FC U18 현풍고는 30일(월) 오후 7시 창녕스포츠파크에서 열린 2021 K리그 U18 챔피언십 결승전에서 광주FC U18 금호고를 상대로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8대7로 승리하며 마침내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이번 우승으로 현풍고는 2015년 시작을 알린 K리그 U18 챔피언십에서 첫 우승을 기록하며, 올 여름 K리그 22개 구단 산하 유소년팀 중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 지난 2019년 제41회 문체부장관배 전국 고교축구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데 이어 3년 만에 이뤄낸 성과다.

 

현풍고는 K리그 U18 22개 팀이 참가해 총 6개 조로 나뉘어 진행된 조별예선 D조에 속해 조 3위(1승 1무 1패)로 16강 토너먼트에 올랐다. 16강에서는 김천U18에 1대0 승리를 거뒀고, 8강에서는 서울이랜드U18을 만나 3대1로 승리를 거뒀다. 분위기를 탄 현풍고는 4강에서 우승 후보로 꼽히는 전남U18 광양제철고를 상대했고, 곽용찬과 김지수의 득점에 힘입어 2대1로 승리하며 결승에 올랐다.

 

결승전에서 광주FC U18 금호고를 만난 현풍고는 전반 상대 압박에 고전하며 0대0으로 마쳤다. 하지만 후반 들어 서서히 조직력이 살아나며 금호고를 압도하기 시작했고, 공격 라인을 올려 득점을 노렸다. 후반 38분 광주의 위협적인 슈팅을 골키퍼 한지율이 몸을 날리며 선방했고, 결국 양 팀 득점 없이 0대0으로 연장전에 돌입했다.

 

두 팀은 연장전에서도 승부수를 띄우지 못해 결국 승부차기에 들어갔다. 현풍고는 승부차기에서 집중력을 발휘하며 8대7로 승리하며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사진 출처 - 한국프로축구연맹 >  

 

현풍고를 K리그 U18 최고의 팀으로 이끈 이문선 감독이 최우수지도자상을, 안재곤 코치가 우수지도자상을 수상했고, 주장 곽용찬은 최우수선수상을 수상했다. 이어 홍종민이 수비상, 한지율이 GK상, 유지운이 베스트 영플레이어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문선 감독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우승을 이뤄낸 선수들과 스탭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그리고 초반 성적이 안 좋았는데 구단에서도 끝까지 믿어주셨고, 이번 챔피언십에서 꼭 우승으로 보답하고 싶었는데 목표를 이루게 되어 기쁘다. 너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 출처 - 한국프로축구연맹 > 

 

 

<2021 K리그 U18 챔피언십 수상 명단>

 

- 최우수지도자상 : 이문선 감독

- 우수지도자상 : 안재곤 코치

- 최우수선수상 : 곽용찬

- 수비상 : 홍종민

- GK상 : 한지율

- 베스트 영플레이어상 : 유지운

 

 

<2021 K리그 U18 챔피언십 현풍고 전적>

 

■조별예선 1차전(8/20)

현풍고 0 : 2 전주영생고(전북U18)

 

■조별예선 2차전(8/22)

현풍고 1 : 1 개성고(부산U18)

득점 : 이시헌

 

■조별예선 3차전(8/24)

현풍고 2 : 0 제주U18

득점 : 최지웅, 이준영

 

■16강전(8/26)

현풍고 1 : 0 경북미용예술고(김천U18)

 

■8강전(8/27)

현풍고 3 : 1 서울이랜드U18

득점 : 송찬혁, 유지운, 김리관

 

■4강전(8/29)

현풍고 2 : 1 광양제철고(전남U18)

득점 : 곽용찬, 김지수

 

■결승전(8/30)

현풍고 0(8PSO7)0 금호고(광주U18)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