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2024시즌 유니폼 “Born to Love DAEGU” 공개


 

대구와 대구FC를 상징하는 팔공산과 엠블럼을 모티브로 한 자카드 패턴

 

대구FC22() 2024시즌 유니폼 “Born to Love DAEGU”를 공개했다.

 

대구FC는 키트 파트너 골스튜디오와 함께 2024시즌 그라운드를 수놓을 새 유니폼을 공개했다. 2024즌 유니폼에는 대구FC 엠블럼의 태양과 43년 만에 국립공원으로 승격한 팔공산(八公山)을 모티브로 대구를 사랑하는 마음을 담은 “Born to Love DAEGU” 패턴을 자카드 원단으로 표현했다. 또한 어센틱 홈 유니폼 대구FC 로고에도 패턴의 디테일을 더했다.

 

유니폼에 변형 V넥을 도입해 활동성을 강조했으며, 넥 라인에서 소매까지 배색 파이핑 스트라이프로 인트를 더해 클래식한 포인트가 추가되었다. 스폰서 로고는 검정색을 적용해 하늘색 유니폼에 무게감을 한 층 더했으며, 왼쪽 소매에는 대구FC의 슬로건인 우리들의 축구단, 오른쪽 소매에는 대구광역시의 시정 슬로건인 파워풀 대구가 들어갔다. 등번호 마킹은 팔공산의 능선을 모티브로 한 디자인이 추가되어 대구의 상징성을 표현했다. 또한 좌측 하단에는 골스튜디오의 어센틱 유니폼을 보증하는 택이 추가됐다.

 

유니폼의 기능적인 면도 추가되었다. 땀 배출에 용이하도록 사이드 패널에 메쉬 원단을 사용하였으며, 흡습 속건 기능과 항균 기능 원사가 더해진 폴리 스판 소재와 아스킨 원사를 혼용하였다.

 

홈 유니폼은 대구FC의 상징색인 하늘색을 상의에 적용했고, 하의는 검정색으로 조화를 이뤄 선수들의 활동성 표현하였다. 원정 유니폼은 구단 최초로 베이지색을 적용하였고, 검정색 파이핑 스트라이프를 포인트로 디자인적 요소를 가미했다. GK 홈은 녹색, GK 원정은 핑크색이 각각 적용되었다.

 


 

 

대구FC2024시즌 유니폼은 선수 지급용과 동일한 어센틱 유니폼과 레플리카 유니폼으로 판매되며, 센틱 유니폼과 레플리카 유니폼에 자카드 패턴 원단과 파이핑 스트라이프를 동일하게 사용했다. 또한 레플리카 유니폼은 소비자들이 평상복으로 착용하기에 적합한 V넥을 적용했으며, 어센틱과의 차이를 위한 사이드패널, 소매 니트, 어센틱 태그는 제외되었다. 레플리카 유니폼 사진은 다음주 별도 공개 예정이. 가격은 어센틱 유니폼 129,000, 레플리카 유니폼 99,000원이며, 선수 마킹(이름/번호) 15,000원이다.

 

온라인 판매일정은 오는 25() 14시부터 대구FC 온라인 스토어(daegufcmall.co.kr)와 골스튜디오 온라인 스토어(goalstudio.com), 무신사 온라인 스토어(store.musinsa.com)를 통해 판매가 시작되며 온라주문건에 대한 배송은 223()부터 진행된다. 오프라인 판매일정은 223()부터 DGB대구은행파크 내 대구FC 팀스토어 및 골스튜디오와 연계된 입점몰에서 판매가 진행된다. 판매 전 기간 동안은 연습 유니폼을 포함한 다양한 팀패키지 판매가 진행될 예정이며, 어센틱 유니폼 실물을 122() DGB대구은행파크 내 팀스토어에 전시할 예정이다. (레플리카 전시는 추후 공지 예정)

 

새롭게 출시한 대구FC 2024시즌 유니폼 “Born to Love DAEGU”33()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진행되는 김천상무와의 K리그1 1라운드 홈개막전에서 팬 들에게 첫 선을 보일 예정이며, 원정 유니폼39() 포항 스틸러스와의 원정 경기 때 착용한다

목록